2020.03.31 (화)

  • 구름조금동두천 3.0℃
  • 맑음강릉 5.2℃
  • 맑음서울 6.1℃
  • 맑음대전 5.9℃
  • 맑음대구 7.0℃
  • 맑음울산 7.0℃
  • 맑음광주 7.9℃
  • 맑음부산 9.0℃
  • 맑음고창 3.0℃
  • 맑음제주 12.4℃
  • 맑음강화 1.5℃
  • 맑음보은 1.9℃
  • 맑음금산 3.4℃
  • 맑음강진군 5.1℃
  • 맑음경주시 4.0℃
  • 구름조금거제 7.1℃
기상청 제공

“양돈사료 가격인상 철회돼야”

한돈협 성명, 일부 업체 ‘농가와 상생’ 외면
어려움 공감하지만 동반자 관계 유지 마땅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대한한돈협회가 성명을 내고 일부 배합사료업체의 사료가격 인상에 대해 즉각 철회를 촉구했다.
한돈협회는 지난달 31일 발표한 성명을 통해 극심한 소비 부진으로 산지가격이 폭락, 생산비를 한참 밑도는 가격에 형성되면서 돼지 한 마리 출하시 15만원 이상의 막대한 손해를 입고 있는 등 국내 양돈농가들은 생사의 기로에 놓여있다고 밝혔다.
한돈협회는 사료업계의 어려움은 충분히 공감하지만, 이럴 때 일수록 손을 맞잡고 힘을 모아야 할 때임을 거듭 강조했다.
따라서 극한 어려움에 처한 양돈농가의 현실을 감안, 사료가격 인상을 즉각 철회하고, 농가와 상생의 정신을 다시금 되새기길 촉구하는 한편 이를 수용치 않을 경우 강력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