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구름조금동두천 3.5℃
  • 구름조금강릉 5.9℃
  • 맑음서울 6.3℃
  • 맑음대전 6.8℃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7.5℃
  • 맑음광주 8.1℃
  • 구름조금부산 9.4℃
  • 맑음고창 3.1℃
  • 구름많음제주 12.7℃
  • 구름조금강화 2.5℃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4.3℃
  • 맑음강진군 5.7℃
  • 맑음경주시 3.9℃
  • 맑음거제 7.8℃
기상청 제공

한돈협 “ASF 피해농가 조속한 재건 기원”

농가·산업계 성금 6억4천만원 전달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전국의 양돈농가들이 ASF로 피해를 입은 동료들과 아픔을 함께했다.
대한한돈협회 ASF 성금모금대책위원회(위원장 오재곤)는 지난 13일 양돈농가와 유관산업계의 성금 6억3천870만원을 강화, 김포, 파주, 연천, 철원 등 ASF 피해지역 농가들에게 전달했다.
ASF의 충격에서 벗어나 조속한 재건을 바라는 동료농가들과 산업계의 마음을 담은 이번 성금 전달식은 한돈협회 하태식 회장, 손종서 부회장, ASF성금모금대책위원회 오재곤 위원장, 성경식 연천지부장, 이근용 철원지부장, 임종춘 김포지부장, 장석철 파주지부장, 조영욱 양주지부장과 ASF희생농가비상대책위원회 이준길 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한돈협회 연천지부 회의실에서 이뤄졌다. 이날 도드람양돈농협이 나눔축산운동본부를 통해 기탁한 ASF 성금  3천만원 전달식도 함께 진행됐다.
하태식 한돈협회장은 “이번 성금에는 ASF피해지역 재건에 대한 전국 양돈농가와 산업계의 마음이 담겨져 있다”며 “피해농가의 조속한 재입식이 이뤄짐으로써 양돈산업의 재도약을 함께 도모하자”고 밝혔다.
오재곤 ASF성금모금대책위원회 위원장도 “돈가폭락 등 어려움속에서도  양돈업계 전체가 한마음, 한뜻이 됐다”면서 “금액적으론 다소 부족할 수 있지만 소중한 정성을 십시일반으로 모아 전달한다는데 의미가 크다”고 강조했다.
이준길 ASF희생농가비상대책위원장은 “양돈업계 전체가 어려운 상황에서도 ASF 피해지역의 재건을 위해 모아주신 전국 양돈농가와 산업 관계자들의 성원과 정성에 감사드린다”며, 모아주신 성금은 ASF 피해농가 지원금으로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ASF 성금 모금은 지난해 11월부터 한돈협회 전국 지부별로 착수, 모두 7억3천521만7천원이 모금됐다. 농가 뿐 만 아니라 사료, 동물약품, 종돈, 기자재업계의 적극적인 동참도 이어졌다. 전국양돈조합장협의회 및 도드람양돈농협의 기탁까지 2억7천110만원이 모금되며 총 10억631만7천원의 성금이 모아졌다. 이번에 ASF 피해농가에 전달된 성금외에 나머지는 야생멧돼지 포획보상금 지원 등에 쓰여질 예정이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