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05 (화)

  • 맑음동두천 11.6℃
  • 구름많음강릉 12.6℃
  • 구름많음서울 13.6℃
  • 박무대전 11.9℃
  • 구름많음대구 14.6℃
  • 흐림울산 14.1℃
  • 박무광주 12.7℃
  • 흐림부산 14.5℃
  • 구름많음고창 9.9℃
  • 맑음제주 14.2℃
  • 구름많음강화 10.6℃
  • 구름조금보은 11.4℃
  • 구름많음금산 10.8℃
  • 구름많음강진군 12.9℃
  • 흐림경주시 13.9℃
  • 흐림거제 14.7℃
기상청 제공

림스상사·한강씨엠, 경기 닭 가공업체 2곳, 코로나 극복 지원운동 동참

사회적 기업 역할 실천
생닭 1만 마리 규모 가공품, 경기도에 기부

[축산신문 김길호 기자]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에 처해있는 이웃들을 위해 경기도내 닭 가공업체들이 나섰다.
지난 12일 경기도청 외국인투자 상담실에서 김성식 경기도 축산산림국장, 림스상사 유석호 대표, ㈜한강씨엠 황인창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나눔사랑 실천 사회공헌 전달식’<사진>이 열렸다.
이번 행사는 도내 닭 가공업체들이 ‘이웃사랑’을 통해 코로나19 위기극복에 적극 동참함으로써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겠다는 의지를 경기도 측에 전달하며 마련됐다. 
특히 그간 연말연시마다 이뤄져왔던 한시적 기부활동에서 벗어나 도움이 꼭 필요할 때 어려운 이웃과 함께하는 기부문화를 만드는데 중점을 뒀다.
이날 업체들은 생닭 1만 마리에 해당하는 약 1억3천만 원어치의 닭 가공품(홍삼삼계탕, 치킨텐더)을 기부했다. 도는 자가 격리자, 독거노인, 저소득층 등 기부처를 선정해 주는 ‘중개 플랫폼’ 역할을 맡게 된다.
김성식 축산산림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모두가 큰 어려움에 직면해 있지만, 이럴 때일수록 모두가 똘똘 뭉쳐 위기를 극복해야할 때”라며 “어려움에 처한 분들이 희망을 잃지 않고 고독감과 고립감을 느끼지 않도록, 더 세심한 관심을 갖고 따뜻한 경기도를 만드는데 힘써 나가자”고 말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