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4 (토)

  • 흐림동두천 20.2℃
  • 흐림강릉 19.5℃
  • 서울 20.7℃
  • 구름많음대전 19.0℃
  • 맑음대구 18.2℃
  • 구름조금울산 18.7℃
  • 구름조금광주 18.4℃
  • 구름많음부산 18.7℃
  • 구름조금고창 18.6℃
  • 흐림제주 20.2℃
  • 흐림강화 19.6℃
  • 맑음보은 18.1℃
  • 맑음금산 17.4℃
  • 구름많음강진군 18.3℃
  • 구름조금경주시 19.2℃
  • 구름많음거제 18.0℃
기상청 제공

농협사료, “대한민국 대표농가 소통 강화”

리더스클럽 정기총회 개최
이정후 회장·기도영 총무 재신임 받아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농협사료(사장 안병우)는 지난달 26일 대전 유성호텔에서 리더스클럽 2020년 정기총회<사진>를 개최했다. 리더스클럽은 농협사료가 2012년부터 매년 5~6농가씩 선정하는 ‘대한민국 대표농가’들의 자율모임이다. 한우, 낙농, 양돈, 가금 등에서 사양성적이 우수하고 지역 내 명망이 높은 대한민국 대표농가들은 리더스클럽을 통해 매년 2회 이상 정기모임을 하면서 서로 소통해왔다.
이날 정기총회에서는 리더스클럽 회계결산 보고와 함께 운영계획이 보고됐다. 또 회칙개정과 함께 임원 선거도 있었다. 2020년 6월부터 2년 임기를 시작하는 임원 선거에서는 이정후 현 회장과 기도영 현 총무가 재신임을 받았다.
안병우 농협사료 사장은 이날 “대표농가들이 오랫동안 농협사료를 애용해 주신데 감사드린다. 높아진 축산농가의 눈높이에 맞춰 앞으로 더욱 우수한 사료를 생산하는데 매진하겠다”고 했다. 또 “축산환경규제 강화, 퇴비 부숙도 검사 의무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축산농가의 시름을 덜어주는 동반자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