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화)

  • 맑음동두천 -7.6℃
  • 맑음강릉 0.1℃
  • 맑음서울 -3.5℃
  • 맑음대전 -3.4℃
  • 맑음대구 -1.8℃
  • 맑음울산 1.0℃
  • 맑음광주 0.2℃
  • 맑음부산 1.7℃
  • 맑음고창 -1.4℃
  • 구름조금제주 6.9℃
  • 맑음강화 -4.7℃
  • 맑음보은 -6.6℃
  • 맑음금산 -5.7℃
  • 맑음강진군 1.0℃
  • 맑음경주시 -0.1℃
  • 맑음거제 3.0℃
기상청 제공

전남도, 한우 송아지브랜드사업 ‘두각’

전국 최초 시행…두당 시세 높게 거래돼 농가 소득증대 일조

[축산신문 윤양한 기자] 전남도는 전국 최초로 시행한 한우 송아지브랜드사업이 축산농가 소득증대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남도에 따르면 ‘전남 으뜸한우송아지’의 평균 경매가격은 일반 한우송아지에 비해 마리당 최대 43만원 더 높게 거래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한우 송아지브랜드 육성사업’은 한우 개량과 농가 소득증대를 위해 지난 2018년 전남도가 전국 최초로 시행한 사업이다. 전남도와 한국종축개량협회, 시·군, 지역축협 등이 참여해 올해까지 45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전남 으뜸한우송아지’는 ‘전남 으뜸한우(우량암소)’에서 생산된 송아지 중 시군이 친자확인과 선발기준 등을 면밀히 심사해 선정한 품질이 우수한 송아지다.
전남도는 전남 한우송아지 BI 디자인을 개발해 선발된 으뜸한우송아지의 귀표에 장착하는 등 일반 한우와의 차별화를 꾀했다. 특히 올해 총 사업비 20억원을 투입, 대상지역을 기존 4개 시군(고흥·강진·곡성·화순)에서 3개 시군(영암·무안·장성)을 추가 확대해 7개 시군을 대상으로 1만5천두의 ‘전남 으뜸한우송아지’를 선발할 계획이다.
박도환 전남도 축산정책과장은 “한우산업의 경쟁력은 지속적인 개량을 통해 가능한 만큼 앞으로도 고품질 우량 송아지 브랜드화로 도내 한우농가 소득증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한우 농가들은 전남으뜸한우송아지 브랜드 육성에 참여해 전남산 한우 차별화에 앞장 서 줄 것”을 당부했다.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