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4 (목)

  • 맑음동두천 3.9℃
  • 맑음강릉 6.7℃
  • 맑음서울 6.7℃
  • 맑음대전 5.2℃
  • 구름많음대구 5.7℃
  • 흐림울산 8.4℃
  • 흐림광주 6.9℃
  • 부산 9.8℃
  • 구름조금고창 6.2℃
  • 제주 11.1℃
  • 맑음강화 3.2℃
  • 흐림보은 3.7℃
  • 구름많음금산 4.7℃
  • 흐림강진군 8.6℃
  • 흐림경주시 7.5℃
  • 흐림거제 8.3℃
기상청 제공

이한규 경기부지사, “ASF 철벽차단, 긴장의 끈 조이자”

접경지 방역현장 점검

[축산신문 김길호 기자] 강원도 영월지역 야생멧돼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되자 경기도가 차단 방역을 위한 긴장 끈을 더욱 조이고 있다.
이한규 경기도 행정2부지사가 지난 12일 경기 북부 접경지역 ASF 차단 방역 현장을 점검<사진>했다.
이날 이한규 행정2부지사는 연천군 연천읍 소재 거점소독시설과 전곡읍 소재 양돈 농가를 방문해 방역 상황을 자세히 살피고, 방역 최전선에서 힘을 쏟고 있는 담당자들을 격려했다. 
특히 이 부지사는 해당 양돈 농가가 ‘가축전염병예방법 시행규칙’에 맞춰 내·외부 울타리, 방조·방충망, 방역실 등 강화된 방역 시설을 제대로 갖췄는지 자세히 살폈다. 
이어 이 부지사는 부곡리 소재 ASF 검출 멧돼지 폐사체 발견 현장과 군남면 소재 멧돼지 차단 광역 울타리 설치지역을 찾아 멧돼지로 인한 ASF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점검 활동도 벌였다. 
이한규 부지사는 “그간 물샐틈없는 방역으로 ASF로 인한 양돈 농가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었다”며 “야생멧돼지에서 ASF가 지속 검출되고 있는 만큼, 민관 모두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방역 활동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