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4 (목)

  • 구름조금동두천 19.2℃
  • 구름조금강릉 18.2℃
  • 구름많음서울 18.5℃
  • 맑음대전 19.3℃
  • 박무대구 16.0℃
  • 맑음울산 21.3℃
  • 구름조금광주 21.5℃
  • 맑음부산 23.2℃
  • 구름조금고창 20.8℃
  • 흐림제주 23.6℃
  • 구름조금강화 19.0℃
  • 구름조금보은 15.6℃
  • 구름조금금산 15.2℃
  • 구름조금강진군 22.7℃
  • 구름조금경주시 15.5℃
  • 구름조금거제 20.4℃
기상청 제공

사천축협 진삼성 조합장, ‘한우명장’ 면모 발휘

거세우 8두 출하해 7두 1++A, 1두 1+A

[축산신문 권재만 기자] 


C등급 출현율 ‘0’ 경이적인 성적 달성 화제


경남 사천축협 진삼성 조합장<사진>이 지난 7일 농협 한우지예에 출하한 8두의 거세우 중 7두가 1++A를, 1두가 1+A의 최종 성적을 기록해 한우 사육 전문가다운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 

또한, 평균 도체중 483kg으로 평균 수취가격은 1천315만원을 기록했다. 

이뿐만 아니라 지난 8월 말까지 출하한 32두의 거세우 출하성적 또한 1+등급 이상 출현율 94%, 평균 도체중 461kg, 평균 출하월령 27.7개월, C등급 출현율 0%의 경이로운 출하 성적을 이룬 것으로 나타나 오랜 기간 집중해 온 암소개량과 사양 기술의 노하우가 이루어낸 결과물이라는 분석이다.

현재 사천시 곤양면 대진리에서 한우 300여두를 일관사육하고 있는 진삼성 조합장은 “현재 한우산업은 사육두수 증가로 인한 공급 과잉으로 향후 1~2년 내에 가격이 하락할 가능성이 높고, 치솟는 사료가격 인상 등으로 위기를 맞고 있다”며 “지속적인 개량과 사양 기술의 습득을 통한 생산성 극대화만이 한우 농가가 생존할 수 있는 길”이라고 강조했다.

지난 7월부터 농협사료 이사직을 겸하고 있는 진삼성 조합장은 최근 사료값 인상 등과 관련해 “농협사료와 축산 농가가 상생 발전할 수 있는 방향을 모색하고, 양질의 배합사료 생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