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7 (목)

  • 흐림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6.0℃
  • 흐림서울 26.7℃
  • 흐림대전 28.6℃
  • 구름조금대구 25.6℃
  • 구름많음울산 26.0℃
  • 흐림광주 27.5℃
  • 구름많음부산 26.1℃
  • 구름많음고창 27.5℃
  • 구름조금제주 29.8℃
  • 흐림강화 25.4℃
  • 흐림보은 27.4℃
  • 흐림금산 26.4℃
  • 구름많음강진군 27.5℃
  • 구름많음경주시 25.9℃
  • 구름조금거제 26.8℃
기상청 제공

저밀도 유전체 분석칩 개발, 종돈육종에 활용

농협종돈-가야육종, 협동조합종돈개량네트워크 MOU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농협종돈과 가야육종은 지난 4월 29일 영광 굴비골농협 본관에서 협동조합형 선진 종돈개량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사진>했다.
이날 농협종돈개량사업소(소장 이형근)와 부경양돈농협 계열사인 가야육종(대표 이병규)은 협동조합종돈개량네트워크(Coop-Network Pig breeding System, CNPS)사업 업무협약을 맺고 협동조합 종돈장 간 공동연구와 기술교류를 통해 대한민국 종돈산업을 선도해 나가기로 했다.
농협종돈과 가야육종은 2016년부터 개량효율 증대를 위해 육종체계 단일화와 유전체 선발(Genomic selcetion)을 적용하고 있으며 산자수 증대와 생산성 향상을 위하여 백색돈(요크셔, 랜드레이스)에 대한 유전자원 공유를 계속해오면서 생존 자돈수와 일당중체중의 증가, 등지방두께의 감소 등 유전적 개량성과를 향상시켜 왔다.
두 종돈장은 이날 새로운 협약을 통해 한국형 종돈에 적합하고 개량선발의 정확도를 높일 수 있는 저밀도 유전체 분석칩을 개발해 국내 최초로 종돈육종에 활용하기로 했다. 특히 돼지고기를 구이로 즐기는 국내 소비자의 선호에 맞게 비육돈의 근내지방도를 향상시킬 수 있는 육질개량형 부계종돈(하이마블링 듀록)의 개발과 교류에 힘쓰기로 했다.
농협종돈개량사업소 이형근 소장과 가야육종 이병규 대표는 “선진 개량체계의 구축 및 유전자원의 공유를 통해 한돈 농가의 생산성 향상과 고급화·차별화를 추구하는 소비자의 수요에 대응할 것”이라고 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