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08 (화)

  • 맑음동두천 14.2℃
  • 맑음강릉 16.8℃
  • 맑음서울 15.7℃
  • 구름조금대전 16.8℃
  • 맑음대구 17.8℃
  • 맑음울산 16.1℃
  • 맑음광주 17.7℃
  • 맑음부산 17.5℃
  • 맑음고창 15.1℃
  • 맑음제주 18.6℃
  • 맑음강화 13.0℃
  • 맑음보은 15.0℃
  • 맑음금산 15.8℃
  • 맑음강진군 18.4℃
  • 맑음경주시 17.8℃
  • 맑음거제 15.2℃
기상청 제공

식약처, 소비기한 표시제도 안정적 정착 노력

‘소비기한 연구센터’ 개소...간담회 통해 건의사항 청취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는 지난 12일 경기 의왕에서 열린 ‘소비기한 연구센터’ 개소식에 참석해 식품업계와 간담회를 갖고, 소비기한 표시제도 안정적 정착을 모색했다.

소비기한 연구센터는 영업자가 소비기한을 설정할 때 참고할 수 있도록 식품 유형별로 권장 소비기한을 설정하게 된다.
올해는 빵류, 떡류 등 50개 유형에 대해 권장 소비기한을 설정해 공개한다. 이어 향후 4년간 200개 유형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간담회에서는 소비기한 시행, 식품표시, 기준·규격 등과 관련해 업계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제도를 널리 알리는 홍보 방안 등을 논의했다.
오유경 처장은 이날 “내년부터 소비기한 표시제도가 본격적으로 시행된다. 유통기한 제도 도입 후 38년만에 소비기한 제도로 바뀌는 만큼, 연착륙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