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30 (수)

  • 맑음동두천 -4.6℃
  • 구름조금강릉 4.4℃
  • 흐림서울 -3.2℃
  • 흐림대전 0.2℃
  • 흐림대구 4.4℃
  • 흐림울산 7.0℃
  • 흐림광주 3.6℃
  • 흐림부산 7.7℃
  • 흐림고창 3.2℃
  • 흐림제주 8.1℃
  • 맑음강화 -4.6℃
  • 구름많음보은 -0.4℃
  • 흐림금산 0.3℃
  • 흐림강진군 4.7℃
  • 흐림경주시 5.7℃
  • 흐림거제 8.6℃
기상청 제공

한국양토양록농협, 농협손보 ‘위더스 상' 수상

농가 재산 보호·지역경제 발전 기여…올해 서울지역 첫 수상 영예

[축산신문 조용환 기자]



한국양토양록농협(조합장 안현구)이 지난 20일 NH농협손해보험(대표 최문섭)으로부터 2022년 위더스(WITHUS)상을 수상했다.

이날 시상식은 농협손해보험과 한국양토양록농협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이뤄졌는데 한국양토양록농협이 금년도 서울지역 첫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위더스 상은 농업발전과 지역사회 농업인의 건강과 재산보호를 위해 앞장서며, 비이자 수익 등 시너지 확대를 위해 상호간 공동목표를 달성하고자 NH농협손해보험에서 지역 농·축협에 수여하는 상으로 그 의의가 높다.

이날 홍순광 NH농협손해보험 부사장과 안현구 한국양토양록농협 조합장은 어려운 상황일수록 상생과 협력으로 위기를 헤쳐 나가 농업·농촌의 발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농협 고유의 협동정신과 시너지 창출 극대화를 다짐했다.

이에 앞서 한국양토양록농협은 2020년 NH농협손해보험 연도대상 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지속가능한 성장동력과 수익기반을 찾아 지역발전에 기여하고 있으며 향후 보험사업의 지속적인 발전이 기대되는 농협이다. 

한국양토양록농협은 전국 유일의 토끼와 사슴 전문 농협으로 1961년 설립되어 양토인과 양록인의 축산물 생산력 증진과 경제적, 사회적 지위 향상에 매진하고 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