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1.21 (일)

  • 흐림동두천 1.5℃
  • 구름조금강릉 1.1℃
  • 흐림서울 2.2℃
  • 대전 2.4℃
  • 구름조금대구 6.7℃
  • 구름조금울산 5.7℃
  • 흐림광주 4.1℃
  • 구름조금부산 7.3℃
  • 구름많음고창 3.0℃
  • 제주 7.7℃
  • 흐림강화 -1.2℃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2.7℃
  • 맑음강진군 4.9℃
  • 맑음경주시 5.6℃
  • 흐림거제 7.5℃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양돈

돈가 결정체계 개선 공론화

한돈협, 이사회서 ‘직거래 시세’ 도입 등 논의
지육 경락가·제주돈가 반영도…‘유통위’서 검토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돼지가격 결정체계 개선을 위한 논의가 본격화 됐다.

대한한돈협회(회장 손세희)는 지난 8일 열린 제4차 이사회<사진>에서 ‘돼지 직거래 시세’ 도입을 포함한 돼지가격 결정 체계 개선방안을 집중 논의했다. 

돼지 도매시장 상장 비중이 지속적으로 하락, 최근에는 돼지 전체 출하량의 3%대 미만(제주 제외)으 로 떨어지면서 돼지 가격의 대표성에 대한 우려가 증가하고 있는데 따른 것이다. 

한돈협회는 우선 도매시장 시세의 등락과 관계없이 농가와 패커가 생산비 등을 기준으로 거래가격을 결정, 돼지를 매매하는 ‘돼지 직거래 시세’ 도입 방안을 내놓았다. 

한돈협회 손세희 회장은 “농가의 안정적인 경영기반 제공은 물론 급격한 돼지가격 변화를 우려한 육가공업계의 한돈기피 현상도 해소, 결과적으로 수입육에 대한 견제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며 “양돈조합들과 시범 도입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다. 세부 추진방법은 T/F 팀을 꾸려 마련하면 될 것”이 라고 설명했다. 

돼지 도매시장의 지육경락 가격과 함께 제주도의 백돼지 시세를 반영하되 등급제 정산을 확대하는 방법도 적극 검토해야 한다는 분석이다. 

지난 2021년 기준(1월1~11월21 일) 전국 도매시장에 출하된 돼지 가운데 16.5%가 지육으로 상장, 일반 상장 물량과 비교해 kg당 339원이 높은 경락가격을 기록했다. 

일각에선 상대적으로 품질이 우수한 지육상장에 중도매인 수요가 집중되며 일반 상장 경락 가격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는 분석도 제기돼 왔다. 

이날 이사회에서는 일단 돼지가격 결정체계 개선의 필요성엔 공감대가 형성됐다. 다만 그 해법에 대해서는 신중히 접근해야 한다는 견해도 잇따랐다. 

국내 시장의 특성을 충분히 고려 하되 다양한 이해당사자의 입장도 반영돼야 한다는 것이다. 

일부 참석자들은 “소량의 비규격돈 도매시장 출하가 국내 돼지 대표가격을 끌어내리며 시장을 왜곡, 결과적으로 양돈농가들의 손실이 큰 현실부터 개선돼야 한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이에 따라 한돈협회는 유통수급위원회를 통해 돼지가격 결정체계 개선방안을 집중 검토해 나간다는 방침이어서 향후 행보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