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1.20 (토)

  • 흐림동두천 2.2℃
  • 흐림강릉 2.9℃
  • 서울 4.5℃
  • 대전 4.3℃
  • 대구 5.8℃
  • 울산 6.6℃
  • 광주 6.3℃
  • 부산 7.2℃
  • 흐림고창 6.0℃
  • 제주 11.8℃
  • 흐림강화 3.1℃
  • 흐림보은 4.6℃
  • 흐림금산 3.6℃
  • 흐림강진군 6.7℃
  • 흐림경주시 6.1℃
  • 흐림거제 7.4℃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양돈

지능형 CCTV, 농장 보안요원 되는 시대

다비육종-인트플로우 업무협약 체결
AI기반 사람·차량 통제…기록 관리도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주)다비육종(대표 민동수ㆍ윤성규)이 차단방역 부문에도 AI 신기술을 도모하는 등 첨단기술 개발 및 도입을 행보에 속도를 높이고 있다.

다비육종은 최근 경기도 안성 본사에서 AI기반 맞춤형 농장관리 지능모델 개발기업인 인트플로우(대표 전광명)와 '지능형 CCTV 기반 차단방역, 산업재해안전관리 프로그램'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양사 공동으로 혁신적인 기술을 개발, 차단방역 및 산업재해안전관리 분야에 새로운 기준을 제시함으로써 농장 관리의 효율성과 안전성을 한층 더 강화하기 위한 것이다.

이날 민동수 대표는 “악성 가축질병을 막기 위해서는 보다 고도화된 농장단위의 차단방역 도구가 절실한 상황”이라며 이번 MOU을 통해 지능형 CCTV가 농장 입구를 지키는 보안요원(Security Guard) 역할을 담당, 사람과 차량, 물건 등 농장 출입이 이뤄지는 모든 사물의 통제,기록, 관리가 가능한 솔루션 개발을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윤성규 대표는 농장 내에서 발생할 수 있는 산업재해안전관리 효과에 대한 기대감을 표출했다.

윤 대표는 “지능형 CCTV를 통해서 실시간 모니터링이 가능하고 주변에 직접 경고를 주며, 특이정보를 관련 담당자들에게 빠르게 전달할 수 있는 솔루션이 신속하게 현장화 되는 등 축산업의 디지털 전환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게 될 것”으로 기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