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8 (토)

  • 맑음동두천 19.0℃
  • 맑음강릉 25.3℃
  • 맑음서울 19.9℃
  • 맑음대전 21.1℃
  • 맑음대구 22.2℃
  • 맑음울산 21.8℃
  • 맑음광주 22.4℃
  • 구름조금부산 18.3℃
  • 맑음고창 ℃
  • 구름조금제주 19.7℃
  • 맑음강화 17.1℃
  • 맑음보은 18.6℃
  • 맑음금산 19.7℃
  • 맑음강진군 17.3℃
  • 맑음경주시 21.0℃
  • 구름많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양돈

“농협사료 가격인하 환영…모든 사료업계 동참을”

축단협 성명, 농가와 상생 정신 발휘 높이 평가
‘가격인하 요인시 반영’ 약속 전 업체 이행해야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농협의 사료가격 인하 방침과 관련 축산업계가 환영과 함께 모든 사료업체들의 즉각적인 동참을 촉구하고 나섰다.

축산관련단체협의회(회장 손세희 대한한돈협회장, 이하 축단협)는 지난 3일 성명을 통해 농협사료의 이번 방침에 따라 연간 220억원 이상의 농가 생산비 절감효과가 기대된다며 전국 축산농가를 대표해 환영의 입장을 밝혔다.

농협사료는 이달 4일 출고분부터 포대(25kg)당 250원씩 평균 2.0% 사료가격를 인하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축단협은 앞서 대구경북양돈농협을 비롯한 품목조합에서도 이달 1일부터 kg당 15원씩 사료가격을 인하하는 등 농협 계열의 가격인하 노력이 계속되고 있는 추세에 대해 축산농가의 어려움을 덜기 위해 상생정신을 모범적으로 발휘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하기도 했다.

반면 다른 민간사료업체들의 경우 국제곡물가격 하락세에도 불구, 사료가격 인하를 차일피일 미루고 있다며 날을 세웠다.

축단협은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의 분석자료를 인용, 2024년 1분기 사료용 옥수수 수입단가지수가 전년 동기 대비 22.1% 하락한데 이어, 2분기에도 전년 대비 18.4%가 하락할 것으로 전망했다.

축단협은 사료가격을 인상할 때마다 향후 인하요인 발생시에도 가격에 반영하겠다는 게 사료업계의 입장이었음을 강조하며 축산농가의 신뢰를 바란다면 모든 사료업체들이 가격 인하에 동참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