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3.21 (월)

  • -동두천 8.7℃
  • -강릉 9.6℃
  • 맑음서울 8.4℃
  • 맑음대전 9.5℃
  • 맑음대구 11.4℃
  • 맑음울산 9.3℃
  • 맑음광주 9.4℃
  • 맑음부산 8.8℃
  • -고창 6.1℃
  • 구름조금제주 11.4℃
  • -강화 4.8℃
  • -보은 9.0℃
  • -금산 9.3℃
  • -강진군 8.7℃
  • -경주시 8.0℃
  • -거제 7.9℃

유가공산업 활성화 위해 300억 투입

진흥회, 유업체 등 대상 생산시설·운영자금 지원

 

낙농진흥회가 유업체 및 목장형 유가공장에 대해 생산시설 및 운영자금을 지원한다. 이는 정부 대행사업이다.
낙농진흥회(회장 이근성)는 국내 유가공산업의 활성화와 유업체 경영안정 지원을 목적으로 시설자금 200억과 운영자금 100억 등 총 300억원을 지원한다.
시설자금은 유제품 개발 생산시설을 설치하려는 유업체와 유가공조합, 목장형 유가공공장, HACCP인증을 위해 설비를 보완하려는 유업체, 낙농관련 협동조합을 대상으로 하고 있으며, 지원조건은 융자 70%, 자부담 30%에 연리 2~3%, 3년 거치 7년 균분상환이다.
특히, 유제품 수출을 위한 제품개발 및 생산시설에 필요한 자금을 신청할 경우 우선 지원할 계획이다.
운영자금은 전국단위수급조절제에 참여하고 있는 유가공업체, 유가공조합 또는 낙농관련 협동조합의 원유구매자금 및 집유장 HACCP 운용비용을 지원하는 것으로 지원조건은 융자 100%, 연리 2.5~3%, 2년 거치 3년 균분상환이다.
관계자는 “지원사업을 통해 유가공업체 및 유가공조합에서는 관련 시설의 확충을 비롯해 HACCP운용, 원료유 구매자금 등 유가공산업 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 정부가 지원하는 정책자금을 효율적으로 집행해 원유품질 향상, 유업체 경영안정, 유제품 생산시설 및 수출확대를 도모해 나가는데 기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