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3.3℃
  • 흐림강릉 11.2℃
  • 서울 12.8℃
  • 대전 15.5℃
  • 대구 15.5℃
  • 울산 18.5℃
  • 광주 15.3℃
  • 부산 17.8℃
  • 흐림고창 15.5℃
  • 제주 15.9℃
  • 흐림강화 16.2℃
  • 흐림보은 14.3℃
  • 흐림금산 16.4℃
  • 흐림강진군 16.0℃
  • 흐림경주시 15.0℃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명절 증후군, 우유로 극복하세요

우유 섭취 시 근손실 방지·체내지방 분해 도와
우유 속 트립토판, 심신 안정시켜 숙면에 효과

[축산신문 민병진  기자] 다시 일상이 시작됐다. 많은 사람들이 긴 연휴의 끝을 아쉬워하고 있을 것이다. 아직 몸이 찌뿌둥하고 이른 아침이 어색한 이유는, 명절에 쌓인 피로를 제 때 풀지 못하고 신체리듬이 흐트러진 탓이다. 명절 후유증을 극복하려면 무엇이 좋을까? 냉장고 속 흰 우유가 효과적인 방법이 될 수 있다.
고열량의 명절음식을 먹고 난후 체중이 늘었다며 다이어트를 시작하는 사람들이 많다. 단기간 체중 감량을 위해 굶거나 급격히 식사량을 줄이고 무리하게 운동하는 경우가 있는데, 자칫 체지방은 줄지 않고 근육과 수분만 잃을 수 있다.
체중감량에 도움이 되는 대표 영양소는 칼슘, 단백질, 필수지방산으로, 지방 분해·생성 및 흡수 억제·배출에 도움을 준다. 위 영양소들은 모두 우유로 섭취할 수 있다.
이에 대해 WE클리닉 조애경 원장은 “우유는 다이어트에 의한 근육 손실을 줄여주고, 우유에 있는 지방은 체내 지방을 분해하는 CLA(공액리놀레산) 지방이다. 따라서 다이어트를 할 때  우유를 함께 섭취한다면 지방은 줄이고 근육을 늘리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다수의 현대인들이 연휴를 반기는 이유 중 하나는 꿀맛 같은 늦잠 때문일 것이다. 그러나 정해진 기상 시간과 취침 시간 없이 며칠을 지내다 보면 신체리듬을 되돌리기 힘들어진다. 이로 인해 피로와 무기력감, 스트레스도 함께 쌓이게 된다.
신체리듬을 되돌리기 위해서는 숙면이 가장 중요한데 트립토판 섭취가 추천된다. 트립토판은 심신을 안정시키고 감정 조절 역할을 하는 영양소다.
이와 관련해 서울수면센터의 한진규 전문의는 “우유에는 수면리듬을 조절하는 필수 아미노산인 트립토판이 많다. 트립토판은 심신을 안정시키고 사람의 기분과 인지 기능에 도움을 줘 스트레스를 낮추는 역할을 한다”고 밝혔다.
명절이 끝나고 잡채가 많이 남았다면 우유를 넣은 이색 크로켓으로 활용할 수 있다. 우유 1/4컵(50㎖), 감자 4개, 잡채 80g, 밀가루 반 컵, 빵가루 한 컵, 계란 1개, 그리고 소금과 후추를 한 꼬집 준비한다. 먼저, 감자를 10분 정도 충분히 삶고, 식기 전에 으깨어 소금과 후추, 우유를 넣는다. 완성된 반죽을 얇게 펴서 잡채를 올린 뒤 동그란 모양으로 빚는다. 여기에 밀가루, 계란, 빵가루 순으로 옷을 입힌 뒤 190도 예열된 오븐에 15분 정도 굽는다. 오븐이 없을 경우, 팬에 호일을 깔고 반죽이 익을 때까지 구우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