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7 (수)

  • 맑음동두천 16.9℃
  • 맑음강릉 21.3℃
  • 맑음서울 16.3℃
  • 연무대전 19.4℃
  • 연무대구 19.9℃
  • 맑음울산 19.9℃
  • 맑음광주 20.0℃
  • 맑음부산 21.2℃
  • 맑음고창 18.8℃
  • 맑음제주 21.8℃
  • 맑음강화 17.2℃
  • 맑음보은 18.3℃
  • 맑음금산 18.7℃
  • 맑음강진군 20.5℃
  • 맑음경주시 20.6℃
  • 맑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한국축산데이터, “가축 건강 관리, 내가 책임진다”

농식품부 제10호 ‘A-벤처스’ 선정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6일 2020년 두 번째 ‘이달의 A-벤처스’로 한국축산데이터 주식회사(대표 경노겸·사진)를 선정했다.
한국축산데이터는 정보기술(IT), 생명공학기술(BT), 인공지능(AI)에 수의학기술을 결합하여 전문적인 가축 건강관리 체계(Healthcare Solution)인 ‘팜스플랜’을 개발한 기업이다.
‘팜스플랜’은 현재 돼지를 대상으로 적용되고 있으며, 다양한 정보 분석을 통해 가축 건강관리를 위한 맞춤형 정보를 제공한다. 사진촬영, 영상인식, 혈액채취, 유전자검사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돼지의 건강 상태에 관한 정보를 수집한다. 이렇게 수집된 정보를 인공지능이 해석하고 이를 바탕으로 개체별 항생제 사용 등 건강관리에 대한 처방을 내린다.
뿐만 아니라, 돼지의 혈액 내 면역관련 정보를 해석하면 어떤 종류의 질병에 취약한 유전 정보를 가지고 있는지 알 수 있다. 이러한 유전정보를 분석하여 돼지의 번식, 출하, 급여, 돈사 온도 등 맞춤형 사양관리에 대한 정보를 해당 농가에 제공함으로써 개체들의 면역력을 증강 시키게 된다.
이렇게 관리 받은 농가는 가축의 면역력 강화로 폐사율이 감소하고 농가의 약품·사료 등에 소요되는 비용 절감 등을 통해 생산성을 높일 수 있으며 적절한 가축 사육관리를 통해 기존사육방식에 비해 항생제 오남용 문제도 해결할 수 있어 가축을 섭취한 사람의 항생제 내성 문제 해결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실제 적용농가의 사례를 통해 가축헬스케어 서비스 제공을 통한 항생제 사용이 최대 83%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MSY도 30% 증가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한국축산데이터는 가축질병 예방기술 확보와 개발로 사업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2019년 3월에는 농림축산검역본부로부터 ‘가축병성감정실시기관’으로 인증 받았다.
특히 돼지는 사람과 유전자가 95% 이상 일치한다는 점을 감안, 확보한 연구 데이터를 바탕으로 향후 의료분야 연구개발(R&D)에도 도전할 계획이다.
경노겸 대표는 “앞으로 융복합 기술력을 바탕으로 국내시장을 확대하는 한편 기술에 대한 요청이 있는 말레이시아, 인도, 호주 등 해외로 사업영역을 넓혀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국내 축산 분야 경쟁력 확보와 건강하고 우수한 품질의 축산물을 제공하기 위해 축산 분야에서도 기술기반의 역량 있는 벤처기업을 적극 발굴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