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화)

  • 구름조금동두천 23.5℃
  • 구름조금강릉 22.3℃
  • 구름조금서울 24.8℃
  • 대전 23.6℃
  • 흐림대구 24.5℃
  • 박무울산 22.5℃
  • 구름많음광주 23.7℃
  • 흐림부산 22.2℃
  • 맑음고창 22.6℃
  • 구름많음제주 22.6℃
  • 흐림강화 20.8℃
  • 구름조금보은 22.2℃
  • 흐림금산 22.1℃
  • 구름많음강진군 22.4℃
  • 흐림경주시 22.6℃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경남도, 봄철 꿀벌질병 방역관리 강화

꿀벌질병 구제약품·면역증강제 지원
전염병 방제로 농가 경영안정화 기대

[축산신문 전우중  기자] 경상남도가 꿀벌 활동이 증가하는 봄철을 맞아 꿀벌질병 방역관리 강화에 나섰다.
경남도는 최근 도내 3천500여 한봉과 양봉농가에 꿀벌질병 방제약품 및 면역증강제 등 구입비 10억2천200만원을 지원했다. 또한 도내 꿀벌질병 발생동향을 분석하고, 꿀벌질병 예방·치료법 및 방역수칙 홍보 및 교육도 실시하고 있다.
특히 봄철에는 낭충봉아부패병, 부저병, 노제마병 등의 다양한 꿀벌질병이 발생한다. 질병은 한번 발생하면 재발하는 사례가 많으므로 약품을 이용한 구제가 필요하다.
낭충봉아부패병은 꿀벌농가에 극심한 피해를 주는 전염병으로, 최근까지 피해가 지속되고 있다. 바이러스성 질병 특성상 치료제가 없으므로 건강한 봉군을 육성하기 위해서는 사양관리 및 면역증강제 급여 등이 최선의 방법이다.
세균성 질병인 부저병은 항생제 치료가 가능하며 벌꿀을 본격 생산하기 4주 전에 처리해야 항생제 혼입을 막을 수 있다. 한번 발생하면 재발 가능성이 매우 높으므로 벌통, 봉기구 등 봉장에 대한 소독을 철저히 한 후 사용해야 한다.
아울러 석고병, 백묵병 등 곰팡이성 질병과 응애, 노제마병 등 기생충성 질병은 습하고 환기가 불량한 장소에서 주로 발병하므로 습도 및 환기관리에 주의해야 한다.
꿀벌은 군집생활을 하므로 질병이 발생하면 전염성이 매우 높고, 치료도 어렵기 때문에 사전에 질병을 예방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 따라서 기생충 구제 및 철저한 소독 등의 방역관리로 건강한 봉군의 상태를 유지해야 한다.
한편, 올해 들어 도내 꿀벌 질병 발생률은 전체 사육군수 대비 0.05%(32농가 187군)로, 지난해 동기 대비 68% 감소했다. 경남도는 꿀벌질병 방역 강화를 위해 매달 꿀벌질병 발생 동향을 분석하여 전파할 계획이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