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5 (금)

  • 흐림동두천 15.8℃
  • 흐림강릉 15.5℃
  • 서울 15.3℃
  • 대전 16.5℃
  • 대구 16.5℃
  • 울산 14.9℃
  • 흐림광주 19.2℃
  • 부산 14.7℃
  • 흐림고창 18.1℃
  • 흐림제주 24.7℃
  • 흐림강화 15.1℃
  • 흐림보은 15.6℃
  • 흐림금산 16.4℃
  • 흐림강진군 17.9℃
  • 흐림경주시 15.7℃
  • 흐림거제 14.8℃
기상청 제공

종합

농식품부, “세계 주요 곡물, 공급 여력 충분할 것”

세계 주요 농산물시장 모니터링
사료 수요 감소…옥수수 소비량 줄어들 듯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영향을 끼치고 있는 가운데 세계 주요 곡물 공급은 충분할 것이란 분석이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G20 특별농업장관회의에서 각 회원국이 중요하게 평가한 농산물시장정보시스템(AMIS)의 정보를 활용, 세계 주요 농산물 시장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AMIS의 시장모니터 5월호에 따르면 세계 주요 곡물의 수급 상황은 전반적으로 양호하지만 지난달부터 코로나19의 영향을 받기 시작한 것으로 나타났다.
AMIS의 주요 곡물(밀, 옥수수, 쌀, 대두)에 대한 세계 수요 및 공급 전망을 살펴보면, 밀의 경우 2020~2021년도 생산량은 76억2천600만톤으로 사상 두 번째 최고치인 전년(76억2천400만톤)에 근접한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됐다.
옥수수의 경우 2019~2020년 생산량은 114억1천500만톤으로 전년 대비 약 2% 증가할 전망이다. 옥수수 수요량의 경우 미국과 중국의 에탄올, 전분 및 사료 수요 하락으로 인해 전월보다 감소할 것으로 내다봤다.
2019~2020년 쌀 생산량은 51억1천200만톤, 대두 생산량은 33억9천300만톤으로 전년보다 소폭 감소할 전망이다.
AMIS 사무국은 과거 위기 상황의 경험에 비추어 식품시장을 안정시키고 장기적인 경제 혼란에 따른 취약계층의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국제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농식품부는 “앞으로도 코로나19 위기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AMIS 정보 활용 등 국제협력을 강화하며 G20 특별농업장관회의에서 강조한 주요 농산물의 불합리한 수출제한 자체 촉구와 함께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국제적 공동 사안에 대해 적극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