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2 (금)

  • 흐림동두천 20.8℃
  • 흐림강릉 16.5℃
  • 흐림서울 21.2℃
  • 구름많음대전 23.1℃
  • 구름많음대구 21.0℃
  • 흐림울산 16.2℃
  • 구름조금광주 24.2℃
  • 구름많음부산 18.2℃
  • 구름조금고창 24.4℃
  • 맑음제주 20.1℃
  • 구름많음강화 20.9℃
  • 맑음보은 21.1℃
  • 구름많음금산 24.2℃
  • 맑음강진군 22.0℃
  • 흐림경주시 19.6℃
  • 흐림거제 17.1℃
기상청 제공

종합

환경부, “우천시 ASF 방역여건 불리…시설물 철저한 관리를”

야생멧돼지 ASF 11건 추가 확인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환경부는 지난 13일부터 19일까지 경기도 파주시, 연천군과 강원도 화천군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11건이 추가로 발생, 현재까지 총 623건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 기간동안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에서 검사한 멧돼지 시료는 총 182건으로 폐사체 시료가 49건, 포획개체 시료가 133건이었으며, 양성이 확진된 11건은 모두 폐사체 시료였다.
폐사체 발견실적이 줄어든 것은 우천의 영향으로 보고 있다.
환경부는 확진결과를 관계기관에 통보하고 발견시점과 발견자 소독, 입산 통제, 주변 도로와 이동차량에 대한 방역 철저 등 대응 강화 조치를 요청했다.
환경부 관계자는 “비가 많이 오는 시기는 살포한 소독약이 희석되거나 울타리 등의 시설물이 파손되는 등 ASF 방역여건이 불리해질 수 있으므로 양성 매몰지 및 시설물을 철저하게 관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