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화)

  • 맑음동두천 -5.0℃
  • 맑음강릉 2.0℃
  • 맑음서울 -2.5℃
  • 맑음대전 -1.4℃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2.7℃
  • 맑음광주 2.4℃
  • 맑음부산 5.0℃
  • 구름조금고창 1.1℃
  • 맑음제주 7.2℃
  • 구름조금강화 -2.0℃
  • 맑음보은 -4.2℃
  • 맑음금산 -3.7℃
  • 맑음강진군 3.1℃
  • 맑음경주시 1.7℃
  • 맑음거제 4.2℃
기상청 제공

농협상호금융, 4억 달러 규모 해외 공동 투자

농협상호금융-한국투자공사 협약 체결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농협상호금융(대표 이재식)과 한국투자공사(사장 최희남)가 해외 공동 투자 협약<사진>을 맺었다. 
지난 13일 서울 중구 퇴계로 한국투자공사 본사에서는 양 측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날 협약에 따른 투자규모는 총 4억 달러(USD)로 농협상호금융 1억 달러, 한국투자공사(KIC) 3억 달러 한도로 조성되며 해외 우량 기업 사모주식에 투자를 하게 된다.
이번 협약을 통해 농협상호금융은 우수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보유한 한국투자공사와 정보를 공유해 양질의 해외투자 자산을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초저금리 시기에 포트폴리오 다변화를 통해 수익률을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이재식 대표는 “급변하는 투자환경 속에서도 양 기관의 파트너십이 더욱 강화되고, 우량한 글로벌 대체자산을 발굴해 공동 투자를 확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했다. 또 “우량자산 투자로 인한 수익은 결국 농촌 및 지역사회에 환원될 것이며 이를 통해 변함없이 농업인, 국민과 함께 성장하는 농협상호금융이 되겠다”고 했다.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