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09 (목)

  • 구름조금동두천 26.8℃
  • 구름많음강릉 28.1℃
  • 구름조금서울 26.5℃
  • 구름많음대전 26.9℃
  • 구름많음대구 28.4℃
  • 구름많음울산 26.7℃
  • 구름많음광주 27.3℃
  • 구름많음부산 27.1℃
  • 구름많음고창 28.3℃
  • 맑음제주 28.4℃
  • 구름많음강화 25.9℃
  • 구름많음보은 25.7℃
  • 구름많음금산 26.6℃
  • 흐림강진군 28.6℃
  • 구름많음경주시 28.2℃
  • 구름많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종합

농협사료, 경영여건 악화에 선제적 대응…비상대책 강구

“곡물값·환율 등 불확실성 증가 상황”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농협사료(사장 안병우)가 곡물가격 급등과 환율 변동성 확대로 2021년 경영여건에서 불확실성 요인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농가부담 최소화를 위한 선제적 비상경영대책을 논의했다.
농협사료는 지난 10월 27일 본사 회의실에서 전체 부서장이 참석한 가운데 비상경영대책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농협사료는 국제곡물가격 급등, 원료수급 차질 등 위기상황에 대비해 비상 시나리오를 가동하고 축산농가에 안정적인 사료공급을 할 수 있도록 준비해 나가기로 했다.
농협사료는 코로나19에 따른 소비심리 위축은 축산물 유통·판매 감소로 이어지며 축산농가 경영악화가 심화되고 있다고 진단하고, 이와 더불어 국제곡물가격 상승 및 불안정한 환율 여건에 따라 사료업계의 경영난도 심화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농협사료는 이에 따라 농가 사료비 부담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환율, 원재료 가격 변동에 대응해 조직역량을 총 동원해 선제적으로 비상경영대책을 추진하고 단계별 모니터링, 헤지 등을 통한 적극적인 외환리스크 대응으로 향후 발생할 불확실성에 대해 철저히 관리해 농가부담을 최소화 한다는 방침이다.
농협사료는 사료공장 스마트 솔루션 도입, 신규 경제성원료 발굴, 원료구매 입찰경쟁 유도·직거래 확대, 고정투자 효율화 방안 마련, 관행적 예산집행 근절 및 효율적인 예산관리 강화 등 원가와 비용 절감을 위한 경영개선대책 추진을 통해 자구책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