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4 (수)

  • 맑음동두천 12.1℃
  • 맑음강릉 13.5℃
  • 맑음서울 10.8℃
  • 맑음대전 11.7℃
  • 맑음대구 12.7℃
  • 구름많음울산 11.3℃
  • 맑음광주 11.7℃
  • 구름조금부산 11.8℃
  • 맑음고창 10.7℃
  • 맑음제주 11.6℃
  • 맑음강화 10.6℃
  • 맑음보은 10.9℃
  • 맑음금산 10.4℃
  • 맑음강진군 11.5℃
  • 구름조금경주시 11.6℃
  • 구름많음거제 11.8℃
기상청 제공

종합

“육류 소비, 세대 간 격차 완화…다양성 확보로 구매력 높여야”

농경연, 국내산 육류 경쟁력 제고 방안 제시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우리나라 육류산업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세대별 육류 소비 격차를 완화하고 다양성을 확보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원장 김홍상)은 지난 5일 ‘육류 소비행태 변화와 대응과제’ 연구를 통해 육류 소비행태 변화에 대해 살펴보고 국내산 육류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방안을 제시했다.
농경연 분석결과에 따르면 지난 2000년~2019년 기간 동안 우리나라 1인당 육류 소비량은 31.9kg에서 54.6kg으로 연간 2.9% 증가했으며, 육류 소비 중 쇠고기가 차지하는 비중은 2000년 26.6%에서 2019년 23.8%로 낮아졌고 돼지고기 또한 51.7%에서 49.1%로 낮아진 반면 닭고기는 21.6%에서 27.1%로 높아졌다.
육류 소비를 주도하는 가구주의 연령대는 주로 40대와 50대였다. 최근 들어 60대 이상도 육류 소비에 많이 지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9년 기준, 가구주 연령이 50대인 가구의 월평균 육류 소비 지출액이 5만8천830원으로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 40대가 5만4천727원, 60대 이상이 4만9천858원, 30대가 3만9천54원으로 나타났다.
한편, 가구주 연령이 20대 이하인 가구의 소비 지출액이 1만2천299원으로 가장 낮았다. 가구주  20대 이하인 가구의 육류 소비 지출액은 월평균 지출액보다 적게는 48.5%에서 많게는 75.6% 낮았다.
연구진은 가구주 연령대 20대 이하의 가구는 가구원 수가 적고 소득수준이 낮아 육류 소비 지출액이 적은 것으로 분석했으며, 또한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상품의 가격뿐만 아니라 내재적 가치를 고려하는 가치 소비가 중요한 소비 트렌드로 부각되면서 육류 소비에 있어서 가치 소비의 비중이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또한 농경연의 ‘식품소비행태조사 통계보고서’를 분석한 결과, 소비자가 축산물 구입 시 주요하게 고려하는 기준으로 2018년 경우 맛(36.9%)과 품질(32.3%)이 큰 비중을 차지한 반면, 가격은 상대적으로 비중이 낮은 것(11.2%)으로 나타났다. 육류 구입에 있어 이러한 가격 비중은 시간이 지남에 따라 줄어드는 반면 맛을 중시하는 비중은 증가하는 추세를 보였다. 소비자가 축산물을 구입할 때 우선적으로 확인하는 정보는 신선도이며, 이에 대한 중요도 역시 시간이 지남에 따라 더욱 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1인 및 2인 가구의 증가로 소포장 육류 수요가 확대될 것으로 전망했다. 통계청 국가통계포털(KOSIS)에 의하면 1인 가구는 2000년 15.5%에서 2018년 29.3%로 증가하고 있고, 2인 가구도 19.1%에서 27.3%로 증가했다.
농경연 연구진은 “무엇보다 세대 간 육류 소비 격차를 완화하고 안정적인 소비 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육류 생산의 다양성이 확보되어야 한다”며 “마블링과 삼겹살 중심의 획일적 육류 생산 방식에서 벗어나 국내 축산업의 환경 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는 친환경 축산물, 동물복지인증 축산물 생산 비중이 확대될 필요가 있다”고 제시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