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03 (화)

  • 구름많음동두천 17.6℃
  • 구름조금강릉 22.0℃
  • 맑음서울 18.8℃
  • 맑음대전 20.1℃
  • 맑음대구 22.5℃
  • 맑음울산 19.3℃
  • 맑음광주 20.2℃
  • 맑음부산 16.8℃
  • 맑음고창 18.4℃
  • 맑음제주 17.7℃
  • 맑음강화 13.9℃
  • 맑음보은 19.2℃
  • 맑음금산 18.8℃
  • 맑음강진군 17.9℃
  • 맑음경주시 22.2℃
  • 맑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계란 생산잠재력 높아

가격하락 대비 사전대책 필요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올해 산란병아리의 수급 상황이 좋아 계란의 생산잠재력이 높다는 분석이다. 이에 일선 현장에서는 과잉 공급을 대비, 신중한 접근이 요구되고 있다.
새해 들어 산란 종계부화업계는 적정 종계(PS)수수 확보로 산란병아리의 생산잠재력이 월평균 450만수 이상이 될 것으로 예상했다. 생산 안정화 기반이 조성되면서 올해 상반기 산란 실용계 병아리 수급이 원활할 것이란 분석이다.
이에 농가 등 일선 현장에서 계란의 과잉생산에 대비해야 한다는 것.
한 산란병아리 부화업체 관계자는 “사료·인건비 등 전반적인 원자재 가격인상으로 30%이상 생산원가가 증가한 상황에서 올해 상반기 계란생산 잠재력이 매우 높아 추후 생산원가 이하의 계란가격 형성이 우려되고 있다”며 “계란 과잉공급 상황을 방지하기 위해 환우계군 및 경제주령 초과 계군 등 산란계 사육수수 감축 방안에 대한 논의와 대책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