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08 (화)

  • 구름조금동두천 8.0℃
  • 맑음강릉 10.5℃
  • 맑음서울 11.4℃
  • 맑음대전 11.2℃
  • 맑음대구 10.2℃
  • 맑음울산 11.9℃
  • 구름많음광주 12.4℃
  • 맑음부산 14.6℃
  • 구름조금고창 9.6℃
  • 맑음제주 13.5℃
  • 구름조금강화 7.6℃
  • 맑음보은 6.2℃
  • 맑음금산 6.6℃
  • 맑음강진군 9.2℃
  • 맑음경주시 7.6℃
  • 맑음거제 9.8℃
기상청 제공

종계부화협-토종닭협 “닭고기 산업 발전 힘모으자”

현안 공동 대응․생산자 권익보호 등 위한 협약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육용종계부화협회와 토종닭협회가 닭고기산업 발전을 위해 힘을 합쳤다.

 

지난 5일 한국육용종계부화협회(회장 연진희)와 한국토종닭협회(회장 문정진)는 충남 천안 소재 육용종계부화협회 사무실에서 닭고기산업의 지속과 상생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양 단체 간의 상호협력과 이해를 바탕으로 닭고기산업의 현안 문제에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해결방안을 모색, 업계발전과 생산자의 권익을 보호하는 것이 취지다.

이를 위해 양 단체는 앞으로 종계·부화 및 사육에 따른 데이터베이스 사업 가축 개량 및 검정사업 교육사업 경영지도 및 정보교류 사업 종계장·부화장 경쟁력 제고를 위한 정책개발사업 AI 등 닭 관련 질병제도 개선 및 대정부 건의사업 양 단체의 협의를 통해 진행하는 기타 사업 등을 상호 협력키로 했다.

 

한국육용종계부화협회 연진희 회장은 국내수급 탄력성 확보와 한국 고유의 토종종자산업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닭고기용 병아리 수출은 향후 우리가 반드시 준비해야할 미래라며 침체되어 있는 닭고기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앞으로 양 단체가 적극 협력하여 닭고기 산업의 지속가능성에 불을 지피자라고 말했다.

 

한국토종닭협회 문정진 회장은 종계 병아리를 부화시키는 것은 닭고기 생산에서 첫 단계이자 닭고기산업의 근간이라며 이번 MOU를 통해 종계·부화·토종닭 산업이 한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