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19 (월)

  • 맑음동두천 -5.5℃
  • 맑음강릉 -1.6℃
  • 구름많음서울 -3.8℃
  • 맑음대전 -2.9℃
  • 맑음대구 0.4℃
  • 맑음울산 0.8℃
  • 맑음광주 -0.6℃
  • 맑음부산 1.4℃
  • 맑음고창 -2.5℃
  • 흐림제주 7.8℃
  • 구름많음강화 -5.1℃
  • 맑음보은 -4.3℃
  • 맑음금산 -2.8℃
  • 구름조금강진군 1.3℃
  • 맑음경주시 -1.5℃
  • 맑음거제 0.4℃
기상청 제공

경남도, 응애병 구제 약품 1억4천만원 긴급 투입

내년 16억2천만원 투입 꿀벌 방역 관리 강화도

[축산신문 전우중 기자]

꿀벌 월동을 준비하는 시기가 다가옴에 따라 경상남도(도지사 박완수)는 꿀벌 질병 방역관리 강화대책을 추진한다.

올해 초 양봉농가에 큰 피해를 주었던 꿀벌 집단 폐사의 주요 원인 중 하나로 꿀벌응애류 발생이 지목됨에 따라, 응애류 구제 약품 구입 예산 1억4천여만원을 추가 확보하여 긴급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2023년도 꿀벌 전염병 방역관리 강화를 위해 전년 대비 5억 8천여만원 증액된 16억 2천만원을 확보했다. 기존 지원 중인 전염병 구제 약품 지원사업을 증액 편성하여 방제약품 공급을 강화하는 한편, 방제약품 다양화를 위한 꿀벌 농가 방역 장비 지원사업을 신규로 편성해 약제 내성 우려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주요 지원사업은 ▲꿀벌 응애병 구제 약품 ▲노제마병 구제 약품 ▲낭충봉아부패병 구제 약품 ▲기후변화 대응 꿀벌 농가 전염병 예방사업 ▲꿀벌 농가 방역 장비 지원 등이다.


꿀벌은 군집 생활을 하므로 질병이 발생하면 전염성이 매우 높고, 치료도 어렵기 때문에 사전에 질병을 예방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 따라서 기생충 구제 및 철저한 소독 등의 방역관리로 건강한 벌무리(봉군)의 유지 관리가 매우 중요하다.


한편, 2021~2022년 동절기 꿀벌 집단 폐사는 2021년 10월경 최초 발생하여 전국 3천975 농가 365천977벌무리에 피해가 발생하였으며, 경상남도 피해 규모는 430여 곳 농가 46천185 벌통으로 전남, 전북, 경북에 이어 전국에서 4번째로 가장 큰 피해를 보았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