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1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한우

도체중 200kg 증가·육질등급 최고 한우 만들려면…

부제병연구소 이경진 소장, 한우협 무안군지부 초청 특강

[축산신문 박윤만 기자]

한국부제병연구소 이경진 소장이 최근 목포무안신안축협 회의실에서 전국한우협회 무안군지부(지부장 김시호)의 초청으로 강의    <사진>를 했다.

이날 강의에서 이경진 소장은 “기존 사육방식 대비 도체중을 약 200kg 늘리고 지육 가격도 kg당 3만원 이상 수취하기 위해서는 육성 송아지 근육 지방세포 분할시기인 3~5개월까지가 중요하며 이 시기에 단백질 함량을 높이고 칼슘 공급은 육질·육량 증가에 도움이 된다”고 소개했다.

육성우에 칼슘을 공급할 때에는 칼슘제에 함유되어 있는 비타민A의 함량을 육성기 전후 17개월까지 최대로 공급한 후 18개월 비육전기에 낮췄다가 공급, 비육 후기에 다시 늘려주는 방법을 사용하면 마블링 수치를 최상급으로 유도하는데 도움이 된다고 밝혔다.

또한 “28개월령에 출하를 목표로 삼는다면 우사 내 톱밥의 주기적인 교체와 교반으로 사육환경을 개선하는 것이 좋다”며 “사육 환경이 개선되면 육성우의 조사료 섭취량도 증가하고 앉아서 되새김질 하는 시간이 늘어 도체중은 물론 등심단면적의 확대에 좋다”고 강조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