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9 (수)

  • 맑음동두천 33.4℃
  • 맑음강릉 33.4℃
  • 맑음서울 35.3℃
  • 구름많음대전 35.4℃
  • 구름많음대구 36.8℃
  • 구름많음울산 31.0℃
  • 구름많음광주 33.4℃
  • 구름많음부산 27.3℃
  • 구름많음고창 28.8℃
  • 구름많음제주 27.4℃
  • 맑음강화 30.2℃
  • 구름많음보은 34.2℃
  • 구름많음금산 34.6℃
  • 구름많음강진군 28.7℃
  • 맑음경주시 35.8℃
  • 구름많음거제 26.6℃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가금

하림-전북대, 손잡고 식품산업 경쟁력 높인다

식품 안전 강화·가금질병 관리기술 향상 MOU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하림이 전북대학교와 산학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종합식품기업 ㈜하림(대표 정호석)은 식품 안전성 및 가금질병 관리기술 향상을 위해 전북대학교와 지난 5월 30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전북대 대학본부에서 열린 협약식은 하림 정호석 대표를 비롯한 임직원과 전북대 양오봉 총장 등 학교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식품첨단기술의 지역 균형 발전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하림은 ▲산학 공동연구 추진 및 기술이전 ▲전문인력 양성, 교육지도 등 전북대에서 교육 및 연구활동을 통해 산업체의 현안을 다루고, 지역사회 성장의 디딤돌 역할을 하기 위해 우수 인재 양성과 기술 교육을 적극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협력을 통해 현장에서 발생하는 유행성 질병에 대한 집중 연구로 해결 방안을 모색하고, 신규 도입하고자 하는 약품에 대한 효력시험 등에 참여, 약품 사전 평가에도 지원을 통해 위험도를 최소화 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전북대 양오봉 총장은 “국내 최대 식품업계를 이끄는 하림과 협력을 통해 전북대학교가 세계적 수준의 연구를 공동 추진하고, 지역 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는 미래 아젠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며 “산업체와의 협
력을 통해 전북대학교가 글로벌 대학으로 한걸음 더 나아가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하림 정호석 대표는 “전북대와의 협력 모델 구축을 통해 R&D 생태계 조성 및 지역과 국가 경제 활성화 등 사회적 가치구현에 앞장서겠다”며 “새로운 산·학 융합 모델과 공공 R&D 성과를 위해서는 우수한 인프라를 갖춘 대학 중심의 R&D 활성화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에 전북대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지역과 국가 발전을 위한 가시적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화답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