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1.22 (월)

  • 흐림동두천 -7.6℃
  • 구름조금강릉 0.3℃
  • 서울 -6.8℃
  • 대전 -2.7℃
  • 흐림대구 1.7℃
  • 흐림울산 3.4℃
  • 광주 -0.4℃
  • 흐림부산 4.5℃
  • 흐림고창 -1.3℃
  • 흐림제주 3.6℃
  • 구름많음강화 -8.3℃
  • 흐림보은 -2.8℃
  • 흐림금산 -2.6℃
  • 흐림강진군 0.6℃
  • 구름많음경주시 2.9℃
  • 흐림거제 3.8℃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동물약품·수의

법정가축전염병 분류·관리 논의

검역본부, 2023 질병진단기술자문위원회 회의 개최

[축산신문 김영길 기자]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김정희)는 지난 14일 ‘2023 질병진단기술자문위원회’를 열고, 법정가축전염병 분류 및 관리 등 동물 질병진단 현안에 대한 개선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회의는 정부, 학계, 임상 수의사, 민간 진단기관 등 동물 질병 내·외부 전문가 24명이 참석했다.
회의에서는 현행 3종 가축전염병을 포함한 법정 가축전염병 분류 및 관리 문제점을 논의하고, 개편 필요성에 공감대를 형성했다.
또한 소류코시스 관리방안, 소바이러스성설사(BVD) 피해 최소화, 돼지인플루엔자 모니터링 강화, 반려동물 진드기 매개 질병 연구 확대, 신속 항생제감수성검사법의 개발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특히 전문가들은 검역본부 질병진단과에서 추진하고 있는 인공지능(AI) 기반 병리진단 기술과 동물학대에 대응할 진단 기술·현장 교육 확대에 많은 투자와 노력이 요구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구복경 검역본부 질병진단과장은 “동물학대 법의검사 전담 조직 신설 등을 통해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표준질병진단기관으로서 역할을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