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1.30 (화)

  • 구름조금동두천 6.5℃
  • 구름조금강릉 6.3℃
  • 구름많음서울 7.1℃
  • 구름많음대전 9.3℃
  • 맑음대구 10.0℃
  • 맑음울산 9.8℃
  • 구름많음광주 9.7℃
  • 구름많음부산 11.7℃
  • 구름많음고창 10.3℃
  • 제주 9.7℃
  • 구름조금강화 5.3℃
  • 맑음보은 8.0℃
  • 맑음금산 8.6℃
  • 흐림강진군 8.2℃
  • 맑음경주시 11.0℃
  • 구름많음거제 8.9℃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종합

고물가 인식, 지난해 이어 올해도 계속

농경연, ‘2023 식품소비행태조사 결과발표대회’ 개최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우리나라 가구의 고물기 인식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계속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원장 한두봉)이 지난 1일 서울 양재 aT센터에서 개최한 ‘2023 식품소비행태조사 결과발표대회’에서 발표된 결과에 따르면 2022년 체감물가 수준이 115.4(2021년 대비 15.4% 증가)로 2015년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으며 올해도 114.1로 예년에 비해 크게 높은 수치를 보였다.
실제로 올해 식료품 물가는 지난해 만큼의 큰 폭은 아니지만 꾸준히 오르고 있는 추세이며 고물가 상황에서 우리나라 가구의 46.8%가 식품구입에 변화가 없었다고 답했다.
농경연은 이와 관련 “고물가 상황에서 대응할 경제적 여력을 가진 것으로 해석할 수 있지만 경제적 여력이 없는 가구에는 대응 방법이 없었을 수도 있음을 배제할 수는 없다”고 분석했다.
소비자의 식품소비행태를 분석한 결과 온라인을 통한 식품구입이 꾸준히 늘고 있으며 곡물에 대한 소비 감소도 두드러졌다. 반면 간편식에 대한 소비는 지속적으로 확대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육류와 수산물 사이의 선호도 조사에서는 육류를 수산물보다 더 좋아한다는 가구 비중이 2023년 49.6%로 조사되어 2013년 42.4%, 2018년 44.3%보다 높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