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1.23 (화)

  • 맑음동두천 -12.9℃
  • 맑음강릉 -9.1℃
  • 구름많음서울 -11.8℃
  • 대전 -8.6℃
  • 맑음대구 -6.9℃
  • 맑음울산 -6.0℃
  • 광주 -5.2℃
  • 맑음부산 -5.0℃
  • 흐림고창 -5.4℃
  • 구름많음제주 0.9℃
  • 구름많음강화 -11.3℃
  • 흐림보은 -8.8℃
  • 맑음금산 -8.4℃
  • 구름조금강진군 -4.1℃
  • 맑음경주시 -6.7℃
  • 맑음거제 -4.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양돈

“내 농장 필요한 종돈 선택 가능해져”

한돈협 ‘GGP-GP-PS 데이터 통합관리’ 효과 실증
F1 유전력 생산성 영향 파악…필요 정액 제시도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GGP와 GP, PS 농장의 혈통연계 프로그램을 통해 비육돈 농가의 수익향상을 위한 종돈공급이 가능함이 확인됐다.

대한한돈협회(회장 손세희)는 지난 4일 서울 서초동 제2축산회관에서 ‘한돈농가별 맞춤형 종돈공급 체계 실증사업 연구용역’ 최종 보고회를 갖고 이같이 밝혔다.

한돈협회에 따르면 지난 2020년부터 양돈전산프로그램 한돈팜스와 혈통관리프로그램의 연계시스템을 구축, GGP-GP-PS 농장 데이터를 통합 관리하는 플랫폼을 구축해 왔다.

이번 연구는 이 플랫폼을 활용, 순종돈의 유전력이 PS 농장의 생산성에 미치는 영향과 함께 데이터 분석을 토대로 PS 농가에서 종돈 및 정액 선택을 통해 수익을 높일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이뤄졌다.

이를 위해 혈연 연계가 확인된 2개 양돈농협 산하 GGP와 GP, PS농장의 다양한 성적을 통합 분석하는 한편 AI 센터의 종료 웅돈과 비육돈 출하 성적의 유전적 요인까지 추정했다.

그 결과 PS농장의 시설, 사양기술, 관리 방법과는 별도로 F1 모돈의 유전적 능력이 생산성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파악이 가능했다.

바꿔말해 PS 농장별로 번식 및 출하성적 전반에 걸쳐 상대적으로 미흡한 부분을 유전적으로 보강할 수 있는 종돈과 정액 선택의 기준 제시가 가능해 졌다는 의미다. 동일한 F1모돈과 정액을 사용하고 있는 다른 PS 농장의 성적 비교를 통해 해당 PS농장 사양관리의 개선방안도 모색할 수 있게 됐다.

이번 연구를 담당한 정영철 정피엔씨연구소장은 “국내에서는 PS농장의 성적이 순종에 비해 유의적으로 떨어지는 등 잡종 강세 효과를 보지 못하고 있는 게 현실”이라며 “GGP-GP-PS 농장 데이터의 통합관리 플랫폼을 통해 그 개선방안을 찾을수 있을 뿐 만 아니라 소비자가 요구하는 종돈 개량의 속도까지 높일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해외에서는 이미 순종돈의 능력 뿐 만 아니라 비육농장의 성적까지 함께 데이터 베이스를 구축하여 개량에 이용하고 있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통합 플랫폼 참여 확대를 위한 PS농장 지원과 함께 혼합정액이 아닌 단일 정액 교배의 의무화 또는 권장 조치가 필요한 것으로 분석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