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6 (화)

  • 흐림동두천 25.1℃
  • 흐림강릉 26.1℃
  • 서울 25.6℃
  • 대전 25.7℃
  • 흐림대구 27.8℃
  • 울산 25.4℃
  • 광주 24.9℃
  • 부산 24.0℃
  • 흐림고창 25.8℃
  • 흐림제주 32.4℃
  • 흐림강화 24.1℃
  • 흐림보은 24.1℃
  • 흐림금산 27.0℃
  • 흐림강진군 25.5℃
  • 흐림경주시 27.3℃
  • 흐림거제 23.1℃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경기농협, 평택 거점소독시설 현장 점검

방역직원 격려…철통태세 당부

[축산신문 김길호 기자]

 

농협경제지주 경기본부(박옥래 본부장·이하 경기농협)는 파주시 양돈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함에 따라 지난 19일 평택시 거점소독시설을 방문<사진>해 현장 상황을 점검하고, 방역직원들을 격려하는 등 현장경영에 나섰다. 
이날 현장에는 박옥래 본부장, 최호영 부본부장, 평택축협 방희력 조합장, 정병대 경제본부장, 평택시지부 윤주섭 지부장, 최상문 축산사업단장 등이 참석했다.
경기농협에서는 경기도 전역에 대한 차단 방역활동 강화, 가축질병 비상상황실 운영을 통한 행정기관과의 업무분담을 통해 발생지역 인근 50개 농가의 주요 도로를 파주시 및 축협 공동방제단 차량을 긴급 투입 예정이며, 농협 비축기지 방역용품의 신속한 지원 등을 수행하기로 했다.
이날 현장에서 박옥래 본부장은 “가축질병 확산방지를 위해 비상방역 상황실 운영을 지속 운영하고, 경기농협의 공동방제단 방역 자원을 총동원해 가축질병 확산방지를 위해 총력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