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0 (금)

  • 구름조금동두천 22.0℃
  • 구름조금강릉 27.8℃
  • 구름많음서울 22.8℃
  • 구름조금대전 25.0℃
  • 맑음대구 28.1℃
  • 맑음울산 25.3℃
  • 맑음광주 23.9℃
  • 맑음부산 20.9℃
  • 맑음고창 22.8℃
  • 맑음제주 19.9℃
  • 구름많음강화 18.6℃
  • 맑음보은 24.8℃
  • 맑음금산 24.4℃
  • 맑음강진군 22.2℃
  • 맑음경주시 28.3℃
  • 맑음거제 19.7℃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연재

NH하나로목장 전문가 상담실<12>

  • 등록 2024.02.28 13:26:15

[축산신문]

Q : 약품 관련 문의합니다. A 약품 성분은 트리메토프림 40mg, 설파메타진나트륨 100mg, 설파티아졸나트륨 100mg입니다. B 약품 성분은 옥시테트라사이클린 50mg입니다. 이 두 약품을 함께 주사해도 길항작용이 없을까요? 두 약품 같이 주사하면 상승작용이 있는지 도움 부탁합니다.

 

A : 임영환 수의사(농협한우개량사업소)=A 약품은 설파제, B 약품은 테트라싸이클린이네요. 둘 다 항균제 중 정균제이고, 일반적인 정균제+정균제 투여는 상가작용, 다시 말해 각 약품의 효과 그대로 나타난다는 뜻입니다. 길항작용은 서로의 효과를 억제시키는 것, 상승작용은 서로의 효과를 증강시키는 것이죠. 언급하신 두 약품은 다른 계열의 정균제이므로 많은 범위의 세균에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겠습니다. 함께 쓰셔도 괜찮습니다.
 

Q : 경산우 비육 시 사료를 선택하려고 하는데 두 사료를 비교했을 때 CP 와 TDN 둘 중 TDN이 높은 사료를 선택하는 것이 좋을까요. 농협사료 암소 마블은 어떻게 이용하는 것인지요. 전에 먹이던 비육사료를 2~3개월 전부 다 바꿔주면 되는 건가요? C등급이 많이 나올 가능성도 있나요? 마블 부스터는 보통 활용을 어떻게 하는지 궁금합니다. 전 구간 드레싱이라고 나와 있는데 효율적인 방법이 있나 싶어서요.

 

A :  윤석준 박사(농협사료 연구개발실)=경산우 비육에서 저 산차의 비육과 고산차(3~4산 이상)의 비육에는 차이가 있습니다. 1~2산차의 비육에서는 암소 자체의 골격 성장도 진행되는 단계입니다. 저산차 경산우의 비육에서는 골격의 충분한 성장과 근육 성장이 병행되어야 합니다. 도체중이 420kg 이상이 되어야 통계적으로도 동일 육량 & 육질 등급일 때에도 수취 단가가 높습니다. 저산차의 경산우의 비육에서는 조단백이 14% 이상이면서 TDN은 73% 이상인 암소마블이 적절하겠습니다. 골격성장은 거의 완료된 고산차의 경산우 비육에서는 비육기간을 2~3개월 짧게 운영하면서 TDN 74% 이상인 안심숙성비육도 권장됩니다. 단 농장의 환경 및 개체의 특성별 구분이 가능한 경우에 해당되며, 일반적인 경우라면 암소마블이 적합하겠습니다.
경산우의 비육에서 가장 핵심적인 부분은 포유기간의 단축입니다. 포유기간 중에 과도한 영양공급은 유질의 편차의 큰 원인이 됩니다. 어미소의 비육이 기대만큼 진행되기 어려우며, 포유 중인 송아지의 과식성 또는 식이성 설사의 주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경산우 비육이 결정되었다면 분만 1개월 전~분만 당일부터 암소마블을 급여하시기 바랍니다. 어미소에게 과도한 사료 증량은 주의해야 합니다.
위에 말씀드린 요인 이외에도 육량등급을 저하시키는 수많은 요인이 있습니다. 특히 비육 개시 시점의 경산우의 체중 및 체형을 기준으로 비육기간을 설정해야 합니다. 권장되는 방법은 이유시점 초음파 육질진단을 통하여 등지방의 두께를 측정하고, 만 50~60일 경과시점에 추가 초음파 육질진단을 통하여 출하 월령을 예측하는 것이 현실적인 방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마블부스터는 거세비육에서 후기 사료섭취량 저하시점에서도 에너지 공급을 추가로 하는것에 운영 목적이 있습니다. 경산우의 비육에서는 마블부스터의 적용에는 신중해야 합니다. 생산비를 추가 지출하면서 육량등급 C의 비율을 높일 수 있기 때문입니다. 많이 번거롭고 힘드시겠지만, 조합에 초음파육질진단 도움을 받아서 이유시점과 비육기간 중 등지방 두께 증가 수준을 개체별로 판별해서 운영하길 권장합니다.
<자료제공 : 농협경제지주>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