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2 (일)

  • 맑음동두천 15.3℃
  • 구름조금강릉 15.7℃
  • 맑음서울 16.6℃
  • 맑음대전 14.0℃
  • 구름많음대구 18.3℃
  • 구름많음울산 16.8℃
  • 구름조금광주 14.8℃
  • 구름많음부산 17.3℃
  • 맑음고창 11.9℃
  • 구름조금제주 15.8℃
  • 맑음강화 15.4℃
  • 맑음보은 12.5℃
  • 맑음금산 12.5℃
  • 맑음강진군 15.1℃
  • 구름많음경주시 17.8℃
  • 구름많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제주양돈농협, 명품 돈육 ‘제주도니’ 홍콩 수출

100두분 상차식 가져…월 300마리 이상 공급

[축산신문 윤양한 기자]

 

제주양돈농협(조합장 고권진)은 지난 22일 조합 수출육가공공장(장장 오영종)에서 돼지고기 홍콩수출 상차식<사진>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상차식 행사에는 제주도의회 농수축경제위원회 강충룡 도의원, 제주도 강재섭 농축산식품국장을 비롯한 관계자와 대한한돈협회 서부칠 제주지부장,  김경용 서귀포지부장, 양정규 서귀포최남단지부장,  제주농협 윤재춘 본부장,  및 임원진을 포함한 약 50여명이 참석했다.
제주양돈농협은 지난해 8월 홍콩으로 첫 수출을 계기로 지속적으로 물량을 확대한 가운데 이날 돼지 100두 약 8톤가량을 선적했다. 
수입국 업체인 BEST PRICE MEAT FOOD는 대표 Ivan Cheung과 임원 및 관계자들이 지난 11일 방문해 3일간 제주양돈농협 축산물종합유통센터, 수출육가공공장, 판매처 등을 방문했고 도지사 면담을 통해 돼지고기뿐만 아니라 여러 품목으로 수출품을 확대할 방안을 논의했다.
Ivan Cheung 대표는 “세계 여러 나라에서 돼지고기를 수입하고 있지만 제주만큼 신선하고 위생적으로 생산하는 곳은 없었다”며 홍콩시장에서 명품 돼지고기를 소비자에게 선보일 것을 약속하겠다”고 전했다. 
고권진 조합장은 “작년에도 두바이와 홍콩으로 수출을 했지만 이번 만큼 많은 물량을 한 번에 수출하는 데는 그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 점차 물량이 확대되어 월 300두 이상 수출할 것을 계획하고 있고, 제주의 대표 돼지고기 제주도니가 홍콩에서 현지인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판매되고 지속적인 수출로 제주양돈산업과 제주경제에 큰 이바지 할 것을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축산신문, CHUKSANNEWS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