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4 (화)

  • 맑음동두천 20.8℃
  • 맑음강릉 25.9℃
  • 맑음서울 20.3℃
  • 맑음대전 20.5℃
  • 맑음대구 20.8℃
  • 맑음울산 22.2℃
  • 맑음광주 20.1℃
  • 맑음부산 23.0℃
  • 맑음고창 20.0℃
  • 맑음제주 19.8℃
  • 맑음강화 19.5℃
  • 맑음보은 18.7℃
  • 맑음금산 19.3℃
  • 맑음강진군 21.2℃
  • 맑음경주시 22.2℃
  • 맑음거제 20.6℃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종합

"축산발전 실질적 도움되는 입법 이뤄져야"

축단협 성명, ‘5대 요구’ 입법화 등 제22대 국회 역할 강조
축산업계 전례없는 위기극복 뒷받침…농업농촌 현실 직시를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축산관련단체협회의회(회장 손세희 대한한돈협회장)는 지난 12일 성명을 발표하고 새로이 출범하게 될 제22대 국회가 축산업 발전에 실질적 도움이 되는 입법 활동에 나서 줄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축단협은 이번 성명에서 그동안 끊임없이 축산업계의 현안 해결을 위한 정책적, 제도적 지원을 축산농민들이 호소해 왔지만 아직도 많은 과제가 산적해 있는 현실을 지적했다.

더구나 생산비 급등과 축산물 가격 하락으로 축산농민들의 경영난이 날로 심화되고 있는 상황에, 할당관세 수입 축산물의 무분별한 유입으로 인해 축산업계가 전례없는 위기에 처해 있다고 주장했다.

축단협은 따라서 이번 총선을 앞두고 발표한 ‘5대 총선 공약 요구사항’이 제22대 국회 개원 초반에 공론화를 거쳐 입법화가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한 것으로 분석했다.

축단협의 ‘5대 총선 공약 요구사항’은 ▲지속가능한 축산을 위한 개별법 제정 ▲식량안보를 위한 수입 농축산물 무관세 국회 심의 개정 ▲농가 경영 안정을 위한 정책자금 확대 및 사료안정 기금 마련 ▲‘거출장려지원금' 등 신설을 위한 축산자조금 법 개정 ▲공익직불금 확대 및 도축장 전기세 감면 지침 개정 등을 담고 있다.

축단협은 농업·농촌 발전을 책임지는 제 22대 국회가 돼 줄 것을 거듭 희망하면서 정쟁보다는 농업·농촌·농민의 현실을 제대로 직시하고, 올바른 정책을 추진해 줄 것을 간곡히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