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9 (토)

  • -동두천 8.9℃
  • -강릉 9.6℃
  • 맑음서울 10.4℃
  • 흐림대전 14.1℃
  • 흐림대구 12.7℃
  • 흐림울산 12.6℃
  • 흐림광주 16.9℃
  • 흐림부산 13.0℃
  • -고창 15.8℃
  • 박무제주 16.5℃
  • -강화 10.5℃
  • -보은 12.9℃
  • -금산 14.3℃
  • -강진군 15.0℃
  • -경주시 12.7℃
  • -거제 14.1℃
기상청 제공

"포크빌, 한국 대표 브랜드로”

대충양돈조합, 브랜드협의회서 육성의지 밝혀

[축산신문 황인성 기자] 대전충남양돈조합(조합장 이제만)의 자체브랜드인 포크빌을 생산하는 농가로 구성된 ‘포크빌브랜드협의회(회장 박희복)’는 지난 8일 협의회<사진>를 열고 ‘포크빌’이 대전충남양돈조합을 대표하는 브랜드를 넘어 한국양돈산업을 대표하는 브랜드로 육성시키기로 의지를 다졌다.
이제만 조합장은 인사말을 통해 “여러분들은 대전충남양돈조합을 대표하는 포크빌을 생산하는 농가로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며 “국내 양돈브랜드를 대표하는 포크빌을 생산하는데 더욱 노력해주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브랜드협의회 농가가 되기 위해서는 일정수준 이상의 출하성적이 나와야 하고 꾸준한 상위 성적을 유지해야 하는 등 가입조건이 까다롭다. 현재 40명의 회원이 브랜드협의회에 가입해 고품질 브랜드육 생산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날 브랜드협의회에서는 브랜드장려금 지급기준을 변경하고 브랜드협의회운영방안 및 개선방안에 대해 협의했다.
충남 당진에서 1천500두 규모의 돼지를 키우는 이병하 조합원을 신규회원으로 가입시켰다. 이날 협의회는 한 동안 구제역 방역 차원에서 열리지 못하다 열렸다. 대전충남양돈조합은 현재 추진 중인 축산물종합유통센터를 차질 없이 진행해서 조합의 랜드마크로 육성한다는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