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1 (목)

  • 구름많음동두천 27.0℃
  • 흐림강릉 25.3℃
  • 구름많음서울 26.3℃
  • 대전 24.2℃
  • 대구 27.7℃
  • 울산 28.5℃
  • 광주 26.2℃
  • 흐림부산 28.7℃
  • 흐림고창 26.5℃
  • 구름많음제주 34.9℃
  • 구름많음강화 26.0℃
  • 흐림보은 23.7℃
  • 흐림금산 24.3℃
  • 흐림강진군 29.0℃
  • 흐림경주시 27.9℃
  • 흐림거제 28.2℃
기상청 제공

“안이한 행정 제주 PED확산 불러”

제주한돈협 “내륙서 전파 차단·초동방역 실패”

[축산신문 이일호 기자]

당국 “방역행정으론 한계…농장단계 소독필수”


제주양돈업계가 안이한 방역행정 이 PED의 대규모 확산을 불러왔다 며 특단의 대책을 촉구하고 나섰다. 대한한돈협회 제주도협의회(회 장 김재우, 이하 제주한돈협회)는 최근 배포한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2014년 이후 8년만인 지난 2월에 발생한 PED가 제주 방역당국의 초 동방역 실패로 인해 수개월이 지난 지금까지 종식되지 않은 채 확산일 로에 있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제주한돈협회에 따르면 현재 도 내 양돈농가의 30%에서 발생하고 있는 PED는 내륙으로부터 전파된 것으로 확인됐지만 제주방역당국 은 이러한 사실을 공개하지 않았다. 역학조사 과정에서 거점소독시 설을 거친 가축 출하차량에서 PED 가 검출된 사실에도 주목했다. 제주한돈협회는 민간에 위탁 운 영되고 있는 거점소독시설의 경우 비전문가인 일용직 근로자의 성향 에 따라 소독방법이 달라지고 있음 을 지적하며 내륙의 PED 발생지역 축산기자재 반입 금지 홍보를 위한 ‘도내 거점소독시설 및 통제초소 운 영현황’을 요청한 결과 2개월 만에 회신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내륙지역 업체 및 수송기사에 대한 방역메뉴얼 마저 존재하지 않고 있 는 현실까지 확인했다고 밝혔다. 제주한돈협회는 이러한 제주도 정의 초동방역 실패로 인해 자돈 출하 시점인 가을철 PED 발병 농가 들의 경우 피해가 걷잡을 수 없을 정도로 커질 것으로 우려했다. 제주방역당국의 한 관계자는 이 에 대해 “주어진 여건에서 최대한 노력하고 있지만 가축출하 차량이 내륙을 오가는데다 사료와 약품도 내륙에 의존하고 있는 만큼 방역행 정에 한계가 있을 수 밖에 없다”고 해명하고 “농장 단계에서 충분한 소독을 실시, 혹시 모를 오명 가능 성까지 차단해 줄 것”을 당부했다. 






포토


축종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