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25 (토)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축종별뉴스

전체기사 보기

서울우유 젖소후보씨수소 협력사업 돋보여

수정란이식 633두, 수태 333두, 수태비율 52.7% 한국형 보증씨수소 ‘나이스’, ‘초이스’ 등 9두 선정 엑셀런트 ‘백스터 벨’, ‘본에어 첼시’ 2두도 생산

서울우유조합(조합장 송용헌)이 젖소후보씨수소 생산협력사업을 활발하게 추진하고 있다. 서울우유생명공학연구소(소장 이우성)는 2007년 11월 7일 농협 젖소개량사업소(소장 문명호)와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2008년 3월18일 본 계약을 체결했다. 청정육종농가의 하나로 고능력 도입수정란을 제공받아 젖소후보씨수소를 생산하는데 그 성과가 뚜렷이 나타나고 있다. 특히 수송아지는 젖소개량사업소에서 후보씨수소로 이용한다. 암송아지는 서울우유에서 공란우로 활용하여 고능력 수정란을 생산한 후 조합원 목장에 공급, 소득을 배가시켜 준다. 서울우유생명공학연구소가 수정란을 인수하고 이식한 현황은 <표>에서 보는 바와 같이 지난 23일 현재 수정란 642개를 받았다. 수정란은 633두에 이식하여 632두가 감정되고, 수태는 333두로 수태율은 52.7%다. 서울우유생명공학연구소에서 그동안 생산한 젖소씨수소 117두 가운데 한국형 보증씨수소로 선정된 개체는 ‘나이스’, ‘비스토’, ‘킹스맨’, ‘스타트’, ‘싸이먼’(이상 2015년 선정)과 ‘초이스’, ‘에이스’, ‘크로스’, ‘패트롤’(이상 2016년 선정)등 9두나 된다. 더욱이 젖소개량사업소로 인계 완료한 후보씨수






이상육 피해 대안 ‘피내접종’, 적용 될까 구제역 추가발생과 함께 특정지역에 대한 일제접종이 실시되면서 해당농가들은 이상육 피해가 늘어날 수 밖에 없는 상황. 이에 따라 이상육 발생을 최소화할 수 있는 대안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피내접종의 현장적용 여부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지난해 농림축산검역본부와 대한한돈협회 공동 실험 결과 백신접종 효과와 이상육 감소 모든 면에서 긍정적인 결과가 나타났기 때문이다. 하지만 빨라야 내년은 돼야 피내접종의 현장적용 여부가 판가름 날 전망이다. 한돈협회에 따르면 현재 피내접종에 대한 추가 현장실험이 진행중이다. 지난해 실험만으로 접종프로그램을 변경하기엔 무리라는 판단에 따른 것으로 오는 6월경 마무리 될 전망이다. 지난해와 같은 결론이 내려진다면 1차 관문은 통과하는 셈이다. 그렇다고 해도 바로 정책에 반영될지는 불투명하다. 피내접종의 특성상 1회 접종량을 적게 가져갈 수밖에 없다. 따라서 반드시 2회 접종이 필요한 만큼 백신제품의 포장단위는 물론 접종일정 변경도 불가피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기에 근육접종을 명시하고 있는 백신제조업체의 부표와 다른 방법으로 접종이 이뤄질 경우 예상치 못한 문제점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점은 방역당국이나 양축현장 모두 큰 부담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