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흐림동두천 11.7℃
  • 흐림강릉 11.3℃
  • 천둥번개서울 11.5℃
  • 대전 13.7℃
  • 구름많음대구 16.8℃
  • 울산 17.3℃
  • 광주 13.7℃
  • 부산 15.9℃
  • 구름많음고창 13.5℃
  • 구름많음제주 16.3℃
  • 흐림강화 12.4℃
  • 맑음보은 14.3℃
  • 구름많음금산 14.3℃
  • 흐림강진군 15.2℃
  • 흐림경주시 16.4℃
  • 구름많음거제 15.9℃
기상청 제공

네덜란드 양돈기술 전파할 모델농장 신축

농협-농정원-와게닝겐대, 경기 양주에 이레농장 개장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한국과 네덜란드가 양돈분야 협력사업을 위해 만든 모델농장이 문을 열었다.
농협경제지주 축산경제(대표 김태환)는 지난달 30일 농협안성교육원 상생관에서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농정원)과 네덜란드 와게닝겐대학 축산경제연구소와 공동으로 모델농장 개장식을 가졌다.
이번에 신축된 모델농장은 경기 양주 이레농장(농장주 이정대·도드람양돈 조합원)으로, 550평(1,815㎡) 규모의 육성사 건축을 완료하고 1천400두를 입식했다. 858평(2,831㎡) 규모의 번식사는 현재 2층 공사 중으로 95%까지 작업이 됐다. 번식사 입식도 바로 예정돼 있다. 이레농장은 유럽의 기술과 설비로 지어졌다. 네덜란드(팬콤)의 축사구조와 환기시스템, 자동급이시스템 등과 덴마크의 스톨이 적용됐다. 앞으로 이 농장은 네덜란드의 선진기술을 전파하면서 국내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의 장으로 활용된다.
이날 개장행사에는 농협 축산경제와 농정원, 와게닝겐대학 돼지연구소, 팬콤사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농협 축산경제는 한국-네덜란드 양돈 협력사업이 관계자들의 열정과 노고로 소기의 성과를 거두고 있다고 소개하고 네덜란드식 모델농장을 통해 선진기술이 국내 양돈농가에 전파되는데 실질적인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