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구름조금동두천 14.6℃
  • 구름조금강릉 16.8℃
  • 연무서울 15.1℃
  • 연무대전 14.3℃
  • 구름조금대구 16.3℃
  • 구름조금울산 16.6℃
  • 구름조금광주 15.7℃
  • 맑음부산 17.2℃
  • 구름조금고창 14.5℃
  • 구름많음제주 16.1℃
  • 맑음강화 14.9℃
  • 구름많음보은 14.8℃
  • 구름많음금산 13.2℃
  • 구름조금강진군 15.6℃
  • 구름많음경주시 16.6℃
  • 구름많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축분뇨 자원화 촉진”…축협-지자체 소통 강화

농협, 신규건립 추진지역 대상 워크숍 개최

[축산신문 신정훈 기자] 농협경제지주 축산경제(대표 김태환)는 지난 1·2일 농협세종교육원에서 ‘가축분뇨 자원화시설 설치 확대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에는 현재 가축분뇨 자원화시설 건립을 추진하고 있는 17개 축협 담당자들과 해당지역 지자체 환경 및 축산 담당자, 농식품부, 환경부, 외부 전문가 등 약 80여명이 참석했다.
가축분뇨의 근본적인 처리를 위해 자원화시설 신규 건립을 추진 중인 축협의 고민을 각 분야별 전문가들의 도움을 통해 해결하기 위해 마련된 워크숍에서 참석자들은 사업 추진과정의 애로점 해결과 법규 이해 증진, 유용한 정보교류, 소통 확대의 시간을 가졌다.
현재 일선축협 중 27개 조합이 31개 자원화시설을 운영하고 있다. 이들 시설의 연간 처리능력은 약 67만 톤이지만, 가축분뇨 발생량(연간 4천800만 톤)의 약 1.4%에 불과한 실정이다.
이에 따라 일선축협들은 가축분뇨 자원화시설 건립을 추진하고 있지만 주민 반대 등으로 상당한 어려움을 겪고 있다.
농협 축산경제는 이틀 동안의 심야토론 등 가축분뇨 자원화를 위한 전문가와 축협직원들의 열정이 축산환경을 개선하고, 지속가능한 축산기반 조성에 밑거름이 되는 소중한 첫 걸음이 됐다고 워크숍을 평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