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8 (금)

  • 구름조금동두천 2.3℃
  • 맑음강릉 6.0℃
  • 연무서울 3.0℃
  • 연무대전 4.8℃
  • 맑음대구 6.2℃
  • 맑음울산 6.5℃
  • 구름조금광주 5.6℃
  • 구름조금부산 7.5℃
  • 구름조금고창 3.6℃
  • 구름조금제주 7.8℃
  • 구름많음강화 -1.1℃
  • 맑음보은 2.4℃
  • 구름조금금산 1.9℃
  • 구름많음강진군 5.6℃
  • 맑음경주시 3.1℃
  • 맑음거제 6.6℃
기상청 제공

오리산업 정상화 염원, 이뤄지나…

이 장관, 오리협과 간담회서 “업계 요청사항 적극 검토할 것”

[축산신문 서동휘 기자]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오리산업의 정상화가 조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오리업계의 요청사항을 적극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국오리협회(회장 김만섭) 소속 오리농가와 계열사 등은 지난 9월 27일 농림축산식품부 앞에서 개최한 ‘AI 방역 조치에 따른 오리농가 피해대책 수립 촉구, 전국 오리농가 총 궐기대회’를 시작으로 11일 동안 단식 농성 벌였다. 이때 이개호 농식품부 장관은 오리업계와 간담회를 추진, 오리산업의 현안에 대해 논의키로 약속했다.
이에따라 이 장관은 지난 10일 농식품부 장관실에서 오리협회를 비롯한 오리업계 관계자들과 간담회<사진>를 갖고 이들의 애로사항을 들은 뒤 “오리업계의 요청사항을 적극 검토 할 것”이라고 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오리협회는 오리업계의 뜻을 모아 ▲농가에 대한 규제를 완화하고 산업의 진흥을 고려한 방역정책이 추진될 수 있도록 가축전염병예밥법의 개정 ▲오리농가의 사육시설 개편을 통해 농가가 사육에만 전념토록 중장기 특별 지원사업 전개 ▲계열화가 97%이상 진행된 오리산업의 특성을 고려해 사육제한으로 피해를 본 계열업체에 경영안정자금 지원 ▲오리 부산물의 안전한 처리 및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사료로 활용 등)을 위한 랜더링시설 지원 ▲지난 9월에 있었던 농성의 결과로 농식품부가 제시한 합의사항 이행을 위한 협의체 구성 등을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오리협회 김만섭 회장은 “과도한 규제로 인한 오리산업의 고충을 정부가 헤아려 주길 바란다”며 “아직까지 오리분야의 사육·유통 기반 등의 연구자료는 전무한 것과 마찬가지다. 정부가 오리산업에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김 회장은 “무턱대고 우리의 요청만 받아 달라는 것은 아니다”면서 “앞으로 오리협회는 정부 시책에 적극 협조, 농가교육 등을 통해 방역능력을 고취시키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