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19 (월)

  • 구름조금동두천 26.5℃
  • 흐림강릉 18.4℃
  • 맑음서울 29.4℃
  • 구름조금대전 28.7℃
  • 구름많음대구 28.7℃
  • 울산 21.5℃
  • 구름많음광주 28.0℃
  • 흐림부산 27.7℃
  • 구름많음고창 26.8℃
  • 구름많음제주 27.2℃
  • 구름조금강화 26.0℃
  • 흐림보은 26.4℃
  • 흐림금산 26.8℃
  • 구름많음강진군 27.5℃
  • 흐림경주시 22.6℃
  • 구름많음거제 28.1℃
기상청 제공

인터뷰

축산업 이미지 개선 시급…긴밀 소통하며 대처

인터뷰 / 농식품부 정재환 축산경영과장

축산인 일방적 피해 없도록 부담 줄이는 대책 마련 역점


[축산신문 김수형 기자] 농림축산식품부 정재환 신임 축산경영과장이 축산업의 이미지 개선의 중요성을 설명하며 업계와의 긴밀한 소통을 강조했다.

정재환 과장은 “축산업은 우리 국민들의 먹거리를 생산하는 매우 중요한 산업으로서 지금까지 성장 중심의 발전을 이어왔지만 이 과정에서 발생한 환경·질병·냄새 문제로 오히려 이미지가 나빠지고 있다”며 이미지 개선이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그는 “축산업이 매우 중요한 시점에서 축산경영과장 직을 맡게 되어 강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축산업이 외부에서 바라보았을 때도 사랑 받을 수 있는 산업으로 나아가기 위한 고민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축종별 이슈로 한우는 사육두수 증가, 양돈은 사육환경 개선, 낙농은 지속가능성 회복 등을 꼽았다.

이와 함께 정부가 강력히 추진하고 있는 물가정책과 관련해서도 “할당관세 등 대책이 불가피하게 추진되었지만 축산농가들이 일방적으로 피해를 입는 일이 없도록 부담을 줄여주는 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정재환 과장은 “축산업이 대내외적으로 도전을 받고 있는 만큼 변화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변화하는 주변 환경에 적응할 수 있도록 업계와 긴밀히 소통하며 대처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축산신문, CHUKSANNEWS





포토


축종별 뉴스